비정성시 (1989) A City of Sadness, 悲情城市
0:00/ 45:00
Turn off light Favorite Comments () Report
0
0 votes, average: 0.00 out of 50 votes, average: 0.00 out of 50 votes, average: 0.00 out of 50 votes, average: 0.00 out of 50 votes, average: 0.00 out of 5
Loading...
Stream in HD Download in HD

비정성시 (1989) A City of Sadness, 悲情城市

1945년 일본의 무조건 항복 소식이 전해지는 라디오 뉴스가 들리는 가운데 한 아이가 태어난다. 대만이 51년간의 일제 식민통치에서 벗어나는 날, 임아록 가문은 장손을 얻는 경사까지 겹쳐 두배의 기쁨을 누린다.
임아록은 네명의 아들을 두었는데 장사를 하는 첫째 문웅과 셋째 문량은 상하이조직의 권유로 쌀과 설탕 밀수에 손을 댄다. 의사인 둘째 문상은 일본군에 끌려간 뒤 소식이 끊겼다. 귀머거리에다 벙어리인 넷째 문청은 선량한 인물로 사진관에서 일한다. 문청은 친구인 지식인 청년 관영이 도모하는 반정부 활동을 지원하며 자신도 나라를 위해 일하고자 한다.
1947년 대륙인과 대만인이 충돌하는 2·28사건이 발생하고 관영은 대정부 투쟁을 위해 대북으로 떠나게 된다. 대륙에서 건너온 국민당 정권의 부패는 날로 심해지고 물가는 천정부지로 치솟아 국민들은 이중, 삼중고에 시달리게 된다. 이런 상황에서 문웅과 문량은 일제에 협력했던 전력 때문에 고발당해 체포된다. 문웅은 석방되지만 조직싸움에 휘말려 칼을 맞고 사망한다. 문량도 석방되나 미쳐버리고 다시는 제정신을 찾지 못한다.
소식이 끊겼던 둘째 문상은 결국 사망한 것으로 밝혀지고 가족들은 그의 유언이 적힌 천 조각을 받게 된다. 가족들의 비극에 절망하고 시국에 환멸을 느낀 문청은 반정부 활동에 참여하기로 결심한다. 그러나 관영은 문청에게 생업에 충실하라고 조언하며 동생 관미를 부탁한다. 간호사인 관미는 오래전부터 오빠 친구인 문청을 좋아해왔다. 문청은 관미와 결혼하고 관영이 속한 단체에 비밀리에 자금을 대주며 생활한다. 문청과 관미 부부는 아들을 낳고 짧은 행복을 누리지만, 관영의 조직이 검거되고 문청까지 체포되어 어디론가 끌려간다.

비정성시 (1989) A City of Sadness, 悲情城市
비정성시 (1989) A City of Sadness, 悲情城市